성도컬럼

  • 커뮤니티
  • 성도컬럼
  • [ 시 ] 죽 음조회수 : 3749
    • 작성자 : 윤정용
    • 작성일 : 2016년 10월 12일 11시 45분 19초
  •   서산에  해가 지듯 어두움이 드리울 때
       홀로 있는 그 마음이 어떠할가 ?
     
       세상살이 다 지나고 너와 내가 조용히 이별하고
       먼 ~ 길  다시 돌아오지 못하는 길로 떠날 때
       그 고독함이 어떠할까 ?
     
       너는 조용히 그 때를 생각해  보았는가 ?
       이 험한 세상을 믿음으로 열심히 살고
       할렐루야로 승리했다면
       어두움이 덮치는 그날
     
       그 캄캄한 세상 끝나는 날이 되었을때
       그 밝고 환한 천국의 빛이 너를 비춰주리라 .
     
       그토록 사랑하던 주님이 계신곳
      
       거기는 기쁨만  있는 영원한 행복의
       본향의 집이여.......
     
     
     
                                                    참  평  안
     
        진정한 평안은 삶에 보람을 느끼며
        행복을 누리게 합니다 .
     
        남이 나에게 주는 것은 잠시
         기쁨을 주는 웃음을 줄 수 있어도
         내 마음 속에 평안을 줄 수가 없답니다.
     
         세상에서 그 어떤 것보다 소중한 것은
         참 평안이라고 하겠지요 .
     
         이 평안은 어디서 올가요 ? 누가 줄까요 ?
         하나님이 우리에게 구원받은 선물로
         주는 증거랍니다 .
     
         더 확실한 증거는 예수님이 우리에게
         갈하지 아니하는 생수가 되시므로
          평안이 넘치게 됩니다 .
     
         잔잔한 호수같이 조용한 느낌으로
          때로는 솟아오르는 샘물과 같이
         기쁨으로 평안이 넘칩니다 .
     
         그것은 하나님의 백성이므로
         그리고 자녀이기 때문에
          누리는 특권이겠지요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텔레그램으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