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도컬럼

  • 커뮤니티
  • 성도컬럼
  • 기쁨조회수 : 6016
    • 작성자 : 최현욱
    • 작성일 : 2012년 6월 3일 23시 27분 11초
  • 기쁨.
     
    정말 오늘은 기쁘기 한량없는 날입니다. 하나님의 인도하심으로 교회를 섬기며 예수님의 대속한 은혜를 알고 나서 예수님만이 유일한 나의 구원자임을 하나님과 모든 영적존재들과 교회의 형제자매님들 앞에서 시인하고 나타내며 받아 들였다는 예식을 행했기 때문입니다.
     
    (딛 3:5) 『그분께서 우리를 구원하시되 우리가 행한 의로운 행위로 하지 아니하시고 오직 자신의 긍휼에 따라 다시 태어남의 씻음과 성령님의 새롭게 하심으로 하셨고』
     
    이로써 구원의 확신에 대한 표현을 행하였습니다.
    예수님께서 모든 죄인들의 죄를 담당하시고자 스스로 저주가 되어 나무 십자가에 못 박히시고 모든 피를 흘리시므로 죽으시고 묻히시고 부활하심으로써 나의 모든 지어진 죄와 또 앞으로 지을 모든 죄를 제거하여 주셨음을 은혜로 믿습니다.
     
    오늘 이전에 살던 모양과 모습은 예수님께서 죽으신 이후 부활하신 그 모습대로 나도 오늘 따라 죽었고 또 부활의 모습으로 새로운 생명으로 나타내어 졌으니 이제 예수님의 형상을 닮아가기에 힘쓰는 그런 형제가 되기를 다시 한 번 주님께 다짐합니다.
     
    예수님께서 나에게 말씀하신, 진실로 진실로 내가 네게 이르노니, 네가 다시 태어나지 아니하면 하나님의 왕국을 볼 수 없느니라, (요 3:3)하신 말씀을 상고하면서 이전에 지은 죄를 기억하시지 않으실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벧전1:23) 『너희가 다시 태어난 것은 썩을 씨에서 난 것이 아니요 썩지 아니할 씨에서 난 것이니 살아 있고 영원히 거하는 하나님의 말씀으로 된 것이니라.』
     
    하나님의 말씀을 영원히 죽지 않을 양식으로 삼아 이제 영존하는 생명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오늘 침례예식을 위한 모든 준비를 해 주신 성도님들과 또 새로운 생명을 얻음을 축하하여 주기 위하여 자리를 함께 하여 주신 모든 성도님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앞으로 사랑침례교회에 더욱 많은 분들이 진리의 성경과 말씀을 품에 안고 찾아와서 온전한 믿음의 고백과 함께 구원받는 일들이 많이많이 있게 되기를 소망합니다.
     
    오늘 함께 침례 받으신 형제자매님들 모두 축하합니다. 그리고 주님의 이름으로 사랑합니다.
    오늘 특별히 많은 침례를 행하시기를 수고 하신 목사님께 감사감사 드립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텔레그램으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